맛있는 음식 먹을 때마다 자기 의지와 상관없이 '눈물 한 방울'이 흐르는 남자
디지털뉴스팀 기사입력 2018.10.26 15:56

인사이트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


"으아아아앗! 이 맛은...!"


맛있는 음식을 먹고 감동의 눈물을 흘리는 사람은 만화책이 아닌 현실에도 존재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에서는 '맛있는 걸 먹으면 눈물 흘리는 남자'의 사연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제작진은 MC 박소현의 제보를 받고 팝페라 가수 유슬기를 찾아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


유슬기는 "맛있는 걸 먹으면 왼쪽 눈에서만 눈물이 난다"며 자신의 사연을 소개했다.


그는 "슬프거나 하품할 때는 오른쪽에서만 눈물이 난다"고 덧붙여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유슬기는 "부모님께 듣기로는 태어났을 때부터 그랬다고 했다. 맛있는 걸 먹었을 때 맛이 느껴지는데 그 감각으로 눈물이 나는 게 아닌가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이후 유슬기는 병원을 찾았고 '악어의 눈물 증후군'이라는 판정을 받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


'악어의 눈물 증후군'은 얼굴 신경 마비의 후유증으로 침샘과 눈물샘의 신경이 뒤얽혀 눈물을 흘리는 증상을 의미한다.


다행히도 유슬기의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밝혀져 시청자들의 안도감을 더했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별 다른 문제는 아니어서 다행이다", "'미스터 초밥왕'인줄 알았다", "귀여운 질환인 듯"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유슬기는 '팬텀싱어 시즌 1' 참가자로 출연해 최종 결승 무대에서 2위를 기록했으며 크로스오버 듀오 '듀에토'에서 활동 중이다.


Naver TV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


[ⓒ 스타플래닛,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